인문학 산책

Home 1

‘정체성’으로서의 ‘이름’

중학교 시절이었던가 고등학생 때였던가 기억이 확실하진 않지만, 그즈음 우리 여학생들 사이에서 엄청 유행하던 시가 있었다. “내가 그의 이름을 불러주기 전에는 …

일상적 삶

지오영화관 / 지오책방

Home 12

FFC의 <지구를 지키는 괴짜 브랜드>

지오블루

브랜드 액티비즘? 기후 위기라는 말이 이제는 더 이상 생경하지 않아서, 너무도 익숙해서 더 슬픈 시대를 우리는 살고 있다. 환경 다큐를 일부러 찾아보지 않더라도 그 위기의 징조는 우리 보통의 일상 곳곳에서 이미 나타나고 있다. 이런 현실에서 …

Home 13

비카스 샤의 <생각을 바꾸는 생각들>

지오블루

‘생각은 삶을 바꾸고 한 걸음 나아가게 만드는 힘이다!’ 초록빛의 책표지 뒷면에 쓰인 이 한 문장이 시선을 붙잡았다. 책을 펼쳐본다. 유발 하라리, 조던 피터슨, 제인 구달, 마야 안젤루… 이들 134인은 이 시대를 이끌어가는 명실상부한 리더들임에 틀림없다. …

Home 14

이충녕의 <철학자들은 대체 무슨 생각을 할까>

지오블루

지식의 시대, 공감의 시대, 다양성의 시대… 이 시대를 규정 짓는 단어를 딱 하나로 특정할 순 없을 듯하다. 하지만 분명한 건, 우리 모두는 과거에도 그랬고, 지금도 여일하게 앎에 대한 끝없는 갈망을 안고 살아간다는 거다. 그게 무엇이 …

Home 15

영화 <돈 룩 업(Don't look up)>

지오블루

한동안 영화보기를 게을리했다. 아니 의도적이었다기보다는 다른 할 일들이 너무 많았다고 해두자. 그러다가 오랜만에 보게 된 한 편의 영화가 그동안 방치해뒀던 블로그에 들어오게 한다. 뭐 거창한 리뷰는 아닐지라도 영화에 대한 단상을 그저 가볍게 끄적이고 싶은 마음이랄까. 한 …

Home 16

타라 웨스트오버의 <배움의 발견>

지오블루

가족이라는 애증의 그 이름 작년일 게다. 내가 즐겨보는 “Bill Gates” 채널에서 빌 게이츠가 저자와 나누던 대화 2분 남짓 짧은 영상에서 내 눈에 담겼던《Educated》. 곧바로 한국에도 출간됐는지 검색해봤던 기억. 그렇게 번역서《배움의 발견》을 ‘책 위시리스트’에 적어놓고는 한동안 …

Home 17

고재욱의 《당신이 꽃같이 돌아오면 좋겠다》

지오블루

어젯밤, 에세이를 읽다가 펑펑 울었다.《당신이 꽃같이 돌아오면 좋겠다》를 써주신 고재욱 님에게 고개 숙여 감사하고 싶은 아침이다. 7년 간 치매 할머니들과 함께 하고 또 그분들을 떠나보낸 요양보호사가 할머니들의 조각난 기억들을 엮어 만든 에세이였다. 치매란 기억을 잃는 …

니오지오의 티키타카

Home 18

15화_존재만으로도 행복을 주는

니체와의 토리노 데이트 15 친구–동정이 아니라 함께 나누는 기쁨이 친구를 만든다(인간적인 너무나 인간적인Ⅰ: 제9장 혼자 …

Home 19

14화_‘나’라는 최고의 걸작…

니체와의 토리노 데이트 14 그대가 삶을 도저히 견딜 수 없을 때, 그대는 그것을 사랑하려고 노력해야 …

최신글 리스트

Home 20

97일차_회자정리會者定離

지오블루
Home 21

96일차_구밀복검口蜜腹劍 

지오블루
Home 22

95일차_자승자박自繩自縛

지오블루
Home 23

94일차_전전반측輾轉反側

지오블루
Home 24

93일차_전광석화電光石火

지오블루
Home 25

92일차_패령자계佩鈴自戒 

지오블루
Home 26

91일차_호구지책糊口之策 

지오블루
Home 27

90일차_아비규환阿鼻叫喚

지오블루
Home 28

89일차_단도직입單刀直入 

지오블루